“윤석열 측 공개 김건희 계좌는 주가조작 자백이다”

“작전 맞네 뭘…”국민의힘 대선후보 경선이 한창이던 지난해 10월, 김기원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증권업종본부장은 윤석열 후보 측이 공개한 김건희씨의 주식 거래 내역을 보고 이런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. 당시 윤 후보 측은 김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연루 의혹을 해명하기 위해 2009년 1월 1일부터 2010년 12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