두산중공업, 1조원 규모 사우디 주단조 공장 건설 계약 체결

경남 창원에 본사를 두고 있는 두산중공업은 사우디아라비아 주단조 합작회사(Tuwaiq Casting & Forging)와 1조원 규모의 주조·단조 공장 설계·조달·시공(EPC) 건설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. 합작회사는 사우디 산업투자공사 두수르(Dussur), 사우디 아람코의 완전 자회사인 사우디 아람코 개발 기업(Saudi A…

기사 더보기